호스피털리티 기업 '온다'…일 거래액 13억 원 돌파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PRESS

보도자료

호스피털리티 기업 '온다'…일 거래액 13억 원 돌파

페이지 정보

작성자최고관리자 댓글댓글 0건 조회조회 109회 작성일 22-04-25 17:13
링크 바로가기 97회 연결

본문

image_readtop_2022_364488_16508271015019822.jpg

호스피털리티 테크 기업 온다가 역대 최대 일 거래액을 달성했다.

온다는 일 거래액 13억원을 기록하며 창립 이래 처음으로 일 거래액 10억원을 넘겼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 동기 대비 3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호텔, 펜션, 풀 빌라 등 온다의 판매 중개 솔루션을 통한 거래액과 구글 호텔 기반 소비자 직접 거래(D2C) 거래액 등을 합친 성과다. 온다는 국내 최초로 온라인 부킹 솔루션(OBS), 숙박상품 판매 중개(GDS), 호텔매니지먼트(HM)를 동시에 전개 중인 호스피털리티 테크 기업이다. 일반적으로 숙박업계는 최대 성수기인 7~8월에 최대 거래액을 기록하지만 지난 4월 7일부터 진행 중인 'ESG와 함께하는 대한민국 숙박대전 2022'의 효과가 더해지며 최대 거래액을 경신했다. 온다는 자체적으로 개발한 정보기술(IT)을 통해 약 3만5000개에 달하는 국내 숙박 상품을 국내외 35개 채널에 유통하며 국내 최대 규모의 판매 네트워크망을 운영하고 있다. 이외에도 객실의 온라인 판매 효율을 극대화하는 온라인 부킹 솔루션, 구글 호텔과 연동된 국내 유일한 D2C 서비스를 제공하며 전 세계 호스피털리티업계에서 빠르게 성장 중이다.

앞으로 온다는 숙박 산업의 디지털화를 넘어 기존 산업 구조가 D2C 영역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해 국내외 여행·숙박업계와 동반성장하는 상생 파트너로서 새로운 기회를 모색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오현석 온다 대표는 "지난 7년 동안 숙박업계의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기술을 연구개발한 덕분에 일 최대 거래액이라는 최고의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국내외 업계 종사자들과 호흡을 맞추며 운영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전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상담신청

  • 상호 : (주)온다 매니지먼트
  • 대표 : 윤명기
  • 주소 :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83길 51 정목빌딩 3층
  • 메일 : martin.lee@ondamanagement.com
  • 사업자등록번호 : 256-81-01519
Copyright © ONDA MANAGEMENT All rights reserved.